[더 선] 노리치 시티와 사우스햄튼은 1월 이적시장에 마크 게히를 임대 타겟으로 설정



NORWICH and Southampton want Chelsea’s highly-rated young defender Marc Guehi to help save them from relegation this season.


노리치 시티와 사우스햄튼은 첼시의 높게 평가된 어린 수비수 마크 게히를 임대해 이번시즌 자신들을 강등으로부터 구하는데 도움을 주길 바란다.


The two Premier League clubs have contacted the Blues about taking the England Under-21 star on loan until the end of the season.


두 프리미어리그의 클럽은 이 21세 이하의 잉글랜드 스타를 시즌이 끝날 때까지 임대하기 위해 첼시와 접촉했다.


But they face competition from Championship clubs Bristol City, Swansea and Nottingham Forest who both believe the 19-year-old can make a major difference to their fights to gain promotion to the top flight.


하지만 그들은 챔피언쉽리그의 브리스톨 시티, 스완지 시티, 노팅엄 포레스트 경쟁을 직면했고, 이들은 모두 19살 선수가 승급 플레이오프 자리 경쟁에 중요한 변화를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고 믿고있다.


Guehi is the latest prodigious young talent to emerge at Stamford Bridge having appeared twice for the first team under Frank Lampard.


게히는 프랭크 램파드 아래에서 퍼스트 팀에 두 번 나타났으며 스탬포드 브릿지에 가장 최근에 등장한 엄청난 어린 유망주 선수이다.


And he has been accelerated through the England system to Aidy Boothroyd’s U21 squad.


그는 에이디 부스로이드의 잉글랜드 U21팀 시스템을 통해 계속 빠르게 성장해왔다.


Chelsea believe the teenager has all the attributes needed to become a star and tied him down to a new long-term deal in September.


첼시는 그 10대 소년이 스타가 되기 위해 필요로 하는 자질들을 모두 가지고 있다고 믿고 있으며, 9월에 그와 새로운 장기계약을 맺었다.


But now they want him to step up his development my sending him out on loan in January – and there is no shortage of clubs eager to snap him up.


하지만 첼시는 지금 그가 1월에 임대를 떠나 그가 더 발전하길 바라고 있으며, 그를 원하는 클럽들도 부족하지 않다.


Saints manager Ralph Hasenhuttl admitted this week he urgently needs new defenders in to help shore up a defence that is shipping too many goals.


사우스햄튼의 감독 랄프 하센휘틀은 너무 많은 골들을 헌납하는 수비들을 대체할 새로운 수비수들이 급히 필요하다고 이번주에 말했다.


And Norwich have also declared an interest, believing the England under-17 World Cup winner will feet in seamlessly with their style of play of the second half of the campaign.


그리고 노리치 시티 또한 게히에 대한 관심을 인정했는데, 그들은 잉글랜드 U-17 대표팀에서 월드컵을 우승한 선수가 시즌 후반기에 그들의 팀 스타일에 발을 맞춰 뛸 것이라고 믿고 있다.


The decision for Chelsea and Guehi to make is whether the right move for him will be to join a Premier League side battling for survival or drop down to a good Championship club.


첼시와 게히가 해야 할 결정은 잔류를 위해 싸우는 프리미어리그에 합류할지, 혹은 좋은 챔피언쉽 클럽으로 내려갈지이다.


Swansea, Bristol City and Forest are all hoping to seal promotion this season, and are offering regular football to the teenager who has been at Chelsea since he was spotted playing in South-East London at the age of nine.


스완지 시티, 브리스톨 시티, 노팅엄 포레스트 모두 이번시즌 승격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9살 때부터 런던 남동부, 첼시에서 뛴 10대 선수에게 기회를 제공하려고 하고 있다.


출처

https://www.thesun.co.uk/sport/football/10604100/chelsea-transfer-news-guehi-loan-norwich-southampton/

조회 51회
KakaoTalk_20191022_141453933.png

©2019 CHELSEA FC SUPPORTERS CLUB SOUTH KOREA.  

ALL RIGHTS RESERVED.